메모리얼소식

[중부매일] 증평인삼 '농촌융복합산업지구 조성사업' 선정

기사
작성일
2020-07-22 15:44
조회
33
기사보기 [장병갑 기자]

 


생산·가공·유통 집적화… 농가소득 확대 기대

농림축산식품부가 추진한 2020년 '농촌융복합산업지구 조성사업' 공모사업에 증평 인삼지구가 선정됐다.

이에 따라 국비 15억원을 지원 받는다.

'농촌융복합산업지구 조성사업'은 농산물 생산·가공·유통·관광 등 농촌지역의 1·2·3차 산업이 집적된 지역을 농촌융복합산업 지구로 지정해 전후방 산업이 융복합된 지역특화산업 클러스터로 육성하는 사업이다.

이번 공모에는 전국 10개소가 신청해 증평 인삼지구를 비롯해 강원(양구 시래기), 전남(순청 매실), 경북(성주 참외) 등 모두 4곳이 선정됐다.

증평 인삼지구는 올해부터 2023년까지 4년간 모두 30억원이 투입된다.

인삼상설판매장 리모델링을 통한 인삼문화체험장, 홍삼뷰티크(뷰티+건강)카페 구축 및 증평인삼상품 리뉴얼, 체험관광 프로그램 개발 등 증평인삼의 문화적 기능과 인지도를 높일 예정이다.

특히 인삼농가의 소득 확대로 이뤄질 수 있는 세부 시행계획을 하반기 중에 마련해 본격 시행할 예정이다.

이준경 도 농업정책과장은 "이번 공모사업 선정을 계기로 증평 인삼은 제2의 전성기를 누릴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"며 "인삼재배농가들의 고부가가치 및 소득창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"고 말했다.

출처 : 중부매일(http://www.jbnews.com)


장병갑 기자 jbgjang0408@hanmail.net